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4℃
  • 구름많음강릉 25.5℃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24.0℃
  • 흐림대구 21.7℃
  • 울산 20.7℃
  • 흐림광주 23.4℃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6.2℃
  • 구름조금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2.9℃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사회

[기획] 이상기후로 인한 식량 위기... 지구는 이대로 괜찮을까?

청년나우 김수연 객원기자 | 10여 년 전 북극곰의 보금자리인 빙하의 면적 감소로 지구 온난화를 짐작했다면, 현재는 기후위기를 직접 체감할 수 있을 정도로 더 빨리, 거대한 수준으로 다가오고 있다. 빈번해지고 거대해진 이상기후 문제는 이제 식량 문제까지 야기하고 있다.

 

 

미국에서 시작된 샌드위치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써브웨이’, 5월 초 감자 메뉴인 웨지감자와 해쉬브라운의 일시판매중단을 안내한 뒤, 7월 말인 현재까지도 여전히 판매를 재개하지 못한 상태이다. ‘이상기후에 따른 수확량 감소와 지속적인 물류대란으로 인한 수급 불안정’이 그 이유이다. 써브웨이 웨지감자에 쓰이는 감자는 미국산 감자이다. 미국 최대 규모의 감자 산지인 아이다호 주는 지난 몇 년간 기후위기로 인해 폭염, 가뭄, 한파, 폭설 등의 이상기온 현상을 겪으며 감자 수확량이 지속적으로 감소하는 중이다. 아이다호 주의 감자 경작지는 지난 해보다 약 8%, 25000에이커 감소하였다. 이는 축구장 1417개에 달하는 면적이다.

 

농심의 포카칩 또한 아이다호주 감자를 원재료로 한다. 지난 1월 수확량 감소로 인해 잠시 공급을 중단하였고 이후 호주산 감자를 원재료로 대체하게 되었다. 수급 불안정을 겪은 것은 감자뿐만이 아니다. 지난 해 10월, 한파로 인한 냉해 피해로 양상추의 가격이 급등하였다. 이로 인해 써브웨이는 샐러드 판매를 일시중단하였고, 맥도날드에서는 버거 내용물에서 양상추가 빠진 채로 제공되었다. 수급 불안정 사태는 약 한 달 만에 완화되었다.

 

이렇듯 이상기후로 인해 식재료 공급이 곤란해지는 상황이 점점 흔해지고 있다. 현재는 일시적인 판매 중단과 타 생산지역의 상품으로 대체하는 방식으로 상황을 모면하고 있지만, 지속적으로 심각해지고 있는 기후위기 현상으로 전체적인 수확량이 감소하는 피해가 증가할 경우가 우려된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 합동조사센터(JRC)는 7월 25일에 발표한 월간 작물모니터링 보고서에서 유럽의 심각한 폭염과 가뭄의 영향을 예측해 역내 작물 수확량 전망치는 전월에 예측한 추정치보다 2.2% 감소하였다. 작물별로 보면 콩은 9%, 해바라기는 8%, 옥수수는 7.9% 하락해 높은 변동률을 보였다. 국제 곡물 위원회(IGC)도 마찬가지로 앞서 지난 7월 21일 월간보고서에서 기후 문제를 반영해 22억 5200만 톤으로 수확량 전망치를 제시했다. 이는 지난 6월 내놓은 22억 5500만 톤에서 300만 톤 가량 줄어든 양이다. 국제 곡물 위원회의 전망에서는 옥수수와 밀의 수확량이 각각 3200만 톤과 1100만 톤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3일 에티오피아, 케냐, 소말리아 등 아프리카 7개국의 8천만 명 이상이 식량 위기에 시달리고 있다고 밝혔다. 전쟁, 40년 만의 최악의 가뭄 등 복합적인 요인으로 인해 경제 사정은 물론 식량 사정까지 나빠진 것이다. 소말리아와 남수단, 케냐 등 동아프리카 지역에는 2020년 이후 봄·겨울에 해당하는 총 네 번의 우기 동안 비가 거의 오지 않아 농업과 축산이 황폐해졌다. 이로 인해 세계보건기구는 1천 650만 달러(한화 약 216억여원)을 투입해 영양실조 치료와 전염병 방지 활동에 나섰다. 이렇듯 식량 위기는 인류의 생존까지도 위협하고 있다.

 

세계 3대 투자은행 중 하나인 모건 스탠리의 capital economics는 “기후변화로 인해 시장 수준이 역사적으로 높은 가격이 유지될 것”이라고 예측했으며, 기후 변화의 영향이 커짐에 따라 지난 몇 년 동안 수확량이 줄어들고 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라고 하였다. 식량 위기는 물류 문제와 식품 가격 상승, 나아가 인플레이션을 일으켜 경제적 문제도 일으킨다. 그렇기에 우리는 기후 위기 대응에 관심을 더욱 기울여야 한다.

배너